자유사색

로그인
제 목 남의 말 잘하는 사람들
· 작성자정보 김이봉   - Homepage : http://leebong.net
· 글정보 Hit : 17 , Vote : 3 , Date : 2020/04/21 20:23:03
 

이시대 이야기를 미담으로써 역어 보럽니다
한 스님이 젊은과부 집을 자주 드나들자, 이를 본 마을 사람들은
좋지 않은 소문을 퍼뜨리며
스님을 비난 하고 다녔습니다.
그런데 얼마 후 그 과부가
세상을 떠나고 말았습니다.
그제 서야 마을 사람들은 스님이 암에 걸린 젊은 과부를 위하여
기도하고 돌보았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그동안 가장 혹독하게 비난했던 두 여인은 어느 날 스님을 찾아와
사과하며 용서를 빌었습니다.
그러자 스님은 그들에게 보리겨 한 줌씩 나누어주며 들판에 가서
그것을 바람에 날리고 오라고 하였다.
그리고 얼마 후 보리겨 날리고 온 여인들에게 스님을 다시 그 보리겨를 주워오라고 하였다.
여인들은 바람에 날려버린 보리겨를무슨 수로
줍겠느냐면서 울상을 지었다.
스님은 여인들의 얼굴을 처다보고 이렇게 말했다.
용서 해주는 것은 문제가 없으나
한번 내뱉은 말은 다시는 주어 담지는 못합니다.
험담을 하는 것은 살인보다도 위험한 것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살인은 한사람만 상하게 하지만
험담은 한꺼번에 세 사람을
해치는 결과를 가져옵니다.
첫째는 험담을 하는 자신이요.
둘째는 그것을 반대하지 않고
듣고 있는 사람들이며..
셋째는 그 험담에 화제가 되고 있는 사람입니다
남의 험담을 하는 것은 결국 자기 자신의 부족함을 드러내고 마는 결과를 가져올 뿐입니다.
식사 후 적극적으로 밥값을 계산 하는 이는 돈이 많아서 그런 것이 아니라,
"돈보다 인간 관계를 더 중히 생각하기 때문이고,
일할 때 주도적으로 하는 이는
바보스러워서 그런 게 아니라
책임이라는 것을 알기" 때문이고
다툰 후 먼저 사과하는 이는 잘 못해서 그러는게 아니라,
당신을 아끼기 때문입니다

늘 나를 도와주려는 이는 빚진 게 있어서 그런 게 아니라,
진정한 친구로 생각하기때문이며
늘 카톡이나 위쳇로 안부를 묻는 것은 한가하고 할 일이 없어서 그러는 게 아니라,
늘 마음 속에서 당신을 두고 있기 때문입니다!
잊지마세요.소중한 인연들을 오래오래 간직하고져 하기 때문입니다, 비록언어가 통하지 않아도 문자로 안부를 묻는 것은 언제나 궁금하고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하여 별일이 없나 해서 자주보냅니다 언제나 소식도 궁금하고 하여 묻고 또 묻습니다...^)^

퍼온글/ 청운


180.70.138.150
이름 패스워드


어버이날에 붙여서....
조국의 앞날을 위하여....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Prosense™